김선빈 팬서비스 논란 “말 아끼겠다”
김선빈 팬서비스 논란 “말 아끼겠다”
  • 박창욱 기자
  • 승인 2019.05.10 0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선빈 팬서비스 논란
김선빈 “말 아끼겠다”
KIA 타이거스 소속 김선빈이 팬서비스 논란에 휩싸였다./ osen
KIA 타이거스 소속 김선빈이 팬서비스 논란에 휩싸였다./ osen

[한스경제=박창욱 기자] KIA 타이거스 내야수 김선빈이 팬서비스 논란에 휩싸였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김선빈 팬 서비스가 너무하네요"라는 제목의 글과 함께 영상이 올라왔다.

공개된 영상은 한 주차장에서 찍힌 것으로 김선빈을 향해 어린 팬들이 다가와 종이와 펜을 건네며 사인을 부탁하지만 그는 휴대전화만 보며 빠르게 걸어갔다.

이같은 영상이 공개되자 '어린팬들을 투명인간 취급하는 게 아니냐' '팬서비스 너무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에 대해 9일 이선빈은 두산 베어스와 2019 신한은행 MY CAR KBO 리그 원정 경기를 마친 후 인터뷰에서 "팬서비스에 대해 말씀을 꺼내면 또 안 좋은 상황이 될 수도 있고 하니까. 말을 아끼는 게 최선일 것 같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