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사·우신사, 대체 뭐길래... 국내 최대 규모의 온라인 편집숍 '눈길'
무신사·우신사, 대체 뭐길래... 국내 최대 규모의 온라인 편집숍 '눈길'
  • 조재천 기자
  • 승인 2019.05.24 2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신사, 2003년 설립해 국내 최대 규모로 성장
우신사, 무신사가 2016년 론칭한 여성 전용 쇼핑몰
무신사 자체 브랜드 '무신사 스탠다드' 24일부터 행사
무신사·우신사. 24일부터 무신사 자체 제작 브랜드 '무신사 스탠다드'가 행사를 진행해 누리꾼들의 눈길을 끈다. / 무신사 홈페이지 캡처

[한국스포츠경제=조재천 기자] 국내 최대 규모의 온라인 편집숍 ‘무신사’에서 행사를 진행하고 있어 관심이 뜨겁다.

무신사 자체 제작 브랜드 ‘무신사 스탠다드(MUSINSA STANDARD)’가 24일부터 27일까지 4일 동안 감사 세일을 진행한다. 크루넥 티셔츠부터 셔츠, 슬랙스, 티셔츠 등 500여 가지 아이템을 최대 55% 할인된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다. 1만 원 이상 페이코로 결제하면 5000원을 즉시 할인하는 프로모션과 5만 원 이상 구입하면 선착순 400명에게 VIP 쿠폰 팩을 증정하는 등 다양한 행사도 함께 마련됐다.

지난 2003년 설립한 무신사는 국내 최대 온라인 편집숍으로 성장했다. 의류뿐 아니라 가방과 액세서리 등 다양한 상품을 취급한다. 설립 초기 무신사는 패션 커뮤니티로 유명세를 탔다. 스트리트 패션에 관심 있는 사람들이 자신의 사진을 뽐내고 아이템 정보를 교환하는 등 당시에도 무신사는 큰 인기를 끌었다. 중고 거래도 해당 사이트에서 이뤄졌다.

무신사는 2005년 회원 수 15만 명을 돌파, 2008년에는 25만 명의 회원 수를 달성했다. 2009년에는 사회관계망 서비스(SNS) 운영 대행 사업을 시작했고, 같은 해 프리미엄 스토어를 설립했다. 2011년 입점 브랜드 100개를 돌파한 무신사는 2013년 연간 총 거래액 100억 원을 넘어섰다.

2016년 무신사는 여성 전용 쇼핑몰 ‘우신사’를, 이듬해엔 자체 브랜드 ‘무신사 스탠다드’를 론칭했다. 무신사는 지난해 연간 총 거래액 4500억 원을 돌파하는 등 한국을 대표하는 온라인 편집숍으로 승승장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