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강, 빅이슈코리아 잡지 판매원 유니폼 후원
동국제강, 빅이슈코리아 잡지 판매원 유니폼 후원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5.30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더운 여름 맞아 하절기 유니폼, 벨트백, 외투 등 기부
유니폼 후원식에 참석한 동국제강 전략실장 문병화 전무(오른쪽에서 네 번째)와 빅이슈코리아 김수열 본부장(왼쪽 앞줄에서 네 번째)을 비롯한 양측 임직원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제공=동국제강

[한스경제=이정민 기자] 동국제강은 사회적 기업인 빅이슈코리아에 잡지 판매원 유니폼을 전달하는 후원식을 5월 30일 가졌다. 

‘빅이슈코리아’는 주거취약계층이 '빅이슈(Big Issue)' 잡지를 직접 판매하도록 하여, 그 수익으로 자립할 기회를 제공하는 사회적 기업이다. 현재 서울, 부산 지역을 중심으로 60여 명의판매원이 활동 중이다.

무더운 여름을 대비해 잡지 판매원들의 하절기 티셔츠 200장과 물품 보관용 벨트백 100개를 제작?증정하기로 했다. 또, 지속적으로 통일된 유니폼을 착용함으로써 홈리스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개선하는 데 도움을 주고자 봄, 가을용 바람막이 외투 100벌도 함께 기부하기로 했다.

협약식에 참석한 동국제강 전략실장 문병화 전무는 “동국제강은 빅이슈코리아와 같이 어려운 이웃들을 후원하는 사회적 기업들에 대해 지속적으로 지원을 넓혀나가겠다”라고 전했다.

동국제강은 이번 협약에 앞서 작년 5월, 잡지 판매원들의 이동수단 겸 판매대로 사용되는 카트 100대를 제작해 전달했으며, 빅이슈코리아가 주최하여 주거취약계층과 일반 시민이 축구를 통해 어울리는 ‘다양성월드컵대회’를 후원한 바 있다.

동국제강은 앞으로도 사회적 기업과의 연계를 통해 주변 이웃과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고 지원 범위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