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피폴라' 아일 "우승하자 형 노민우가 안아줘"
'호피폴라' 아일 "우승하자 형 노민우가 안아줘"
  • 신정원 기자
  • 승인 2019.07.17 12:04
  • 수정 2019-07-17 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일 / JTBC 제공
아일 / JTBC 제공

[한국스포츠경제=신정원 기자] 밴드 '호피폴라'에서 보컬과 건반을 맡고 있는 아일이 '슈퍼밴드'에서 우승하자 형 노민우가 안아줬다고 밝혔다.

아일은 17일 오전 JTBC 사옥에서 열린 '슈퍼밴드' 우승팀 기자간담회에서 형 노민우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형(노민우)은 어렸을 때부터 음악에 대해선 엄격했다"며 "'슈퍼밴드'를 하면서도 항상 '그게 최선인지', '더 좋은 게 있지 않은지' 생각하며 조언을 많이 해줬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우승하고 나서는 안아주더라. 천 마디 말보다 감동받았다"라고 밝혀 눈길을 모았다.

한편 아일이 속해 있는 '호피폴라' 팀은 JTBC '슈퍼밴드'에서 결성된 밴드로, 마지막 파이널 무대에서 'One more light'(원곡 : Linkin Park)로 우승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