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서비스품질지수(KSQI) 은행산업 부문 9년 연속 1위
신한은행, 서비스품질지수(KSQI) 은행산업 부문 9년 연속 1위
  • 김동호 기자
  • 승인 2019.07.18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은행이 한국능률협회컨설팅의 서비스품질지수(KSQI) 은행산업 부문 9년 연속 1위에 올랐다./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이 한국능률협회컨설팅의 서비스품질지수(KSQI) 은행산업 부문 9년 연속 1위에 올랐다./사진=신한은행

[한스경제=김동호 기자]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한국능률협회컨설팅이 주관하는 ‘2019 한국산업의 서비스품질지수(KSQI: Korean Service Quality Index)’에서 9년 연속 은행산업 부문 1위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18일 밝혔다.

한국산업의 서비스품질지수(KSQI)는 ‘상품’과 ‘이미지’에 대한 요소를 배제하고 기업이제공하고자 하는 가치가 고객 접점에서 잘 전달되고 있는지를 측정하는 권위 있는 평가제도로, 신한은행은 2011년부터 매년 은행산업 부문 1위로 선정됐다.

신한은행은 특히 디지털 상담시스템 ‘쏠깃(SOL kit)’ 도입, ‘RPA(Robotic Process Automation)’ 고도화 등 지속적인 창구 업무의 디지털화를 통해 고객의 시간을 절약하고 편의성을 획기적으로 개선함 점과 어르신·장애인을 위한 ‘마음맞춤창구’를 운영하여 금융거래 취약 계층의 권익 보호에 적극 노력한 점을 높이 인정 받았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고객 접점에서 가장 편리한 서비스와 최적의 금융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차별적인 고객가치를 지속적으로 창출해갈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