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달수, 독립영화로 복귀 “성추행 의혹 혐의없음 종결”
오달수, 독립영화로 복귀 “성추행 의혹 혐의없음 종결”
  • 양지원 기자
  • 승인 2019.08.13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달수./osen
오달수./osen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배우 오달수가 독립영화로 복귀한다.

13일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공식입장을 통해 “오달수는 그간 공인으로서의 책임감을 가지고 긴 자숙의 시간을 보내왔다”며 “저희는 올해 초 경찰청으로부터 내사 종결을 확인 했고 혐의 없음에 대한 판단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복귀에 대해서는 조심스러웠으나 최근 고심 끝에 독립영화에 출연하기로 했다”며 “조심스럽게 본연의 연기 활동을 이어 나가려고 하는 만큼 부디 따뜻한 시선으로 지켜봐주시길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오달수의 복귀는 2018년 2월 개봉한 영화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 이후 약 1년 6개월 만이다. 지난 해 두 명의 여성에게 성추행 가해자로 지목돼 연기 활동을 중단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