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CCTV 맘카로 안심하고 반려동물 케어"
LG유플러스 "CCTV 맘카로 안심하고 반려동물 케어"
  • 김창권 기자
  • 승인 2019.09.01 1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리츠화재와 반려동물 케어 프로모션 공동 진행
LG유플러스가 메리츠화재와 반려동물 케어 프로모션을 공동 진행한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가 메리츠화재와 반려동물 케어 프로모션을 공동 진행한다. /사진=LG유플러스

[한스경제=김창권 기자] LG유플러스와 메리츠화재가 공동으로 1000만 반려인들을 위한 반려동물 케어 프로모션을 내년 8월까지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메리츠화재의 반려동물 실손의료비 보험 ‘펫퍼민트’에 가입한 고객은 CCTV 맘카(모델명 HCTHV-4005)를 단독으로 3년 약정 기준 월 6600원(이하 VAT포함)에 이용할 수 있다. 설치비 2만2000원을 면제받을 수 있다.

펫퍼민트는 반려동물이 질병, 상해로 입원 또는 통원 치료 시 발생한 의료비의 최대 70%를 보상받을 수 있는 보험 상품이다. 서비스 신청은 메리츠화재 펫퍼민트 사이트에서 가능하다.

맘카는 반려인이 외출 시 집에 혼자 있는 반려동물의 상태를 스마트폰을 통해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보살필 수 있는 CCTV이다. 이 제품은 ▲집안 곳곳을 사각지대 없이 확인하는 360도 파노라마 촬영 ▲집 안의 상황을 보며 말을 걸 수 있는 실시간 대화 ▲사람의 움직임을 구별해 외부 침입여부 알림 등이 가능하다.

조동우 LG유플러스 홈제휴영업담당은 “반려동물을 키우는 펫부모들은 맘카와 함께 U+IoT스위치를 활용해 깜깜한 밤에 혼자 있는 반려동물을 위해 불을 켜주고, 덥거나 추운 경우 U+IoT플러그, AI리모컨을 활용해 에어컨이나 전기장판을 작동시켜 스트레스 없는 환경을 만들어 줄 수 있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