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풍성한 추석 한가위'…"다양한 문화행사 즐기세요"
부산시, '풍성한 추석 한가위'…"다양한 문화행사 즐기세요"
  • 부산=변진성 기자
  • 승인 2019.09.08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 연휴 포함 9~15일까지 시립박물관 등 문화공연 행사
전시 12건·공연 9건·체험행사 9건
정관박물관. /사진=정관박물관
정관박물관. /사진=정관박물관

[한스경제=변진성 기자] 추석 연휴를 맞아 부산 곳곳에서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전통 민속공연과 전시, 체험 등 풍성한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부산 정관박물관에서는 오는 12일부터 15일까지 추석 전통놀이 한마당으로 윷놀이, 팽이치기, 투호, 굴렁쇠 굴리기 등 민속놀이 행사가 진행된다. 13~14일은 부산박물관 야외마당, 로비 등에서 민속놀이, 민속공연, 추석 상차림 카드꾸미기, 추석풍경 거울 만들기 체험 등이 열린다.

부산시설공단은 14일부터 15일까지 어린이대공원과 태종대유원지에서 가족, 친지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줄타기, 판소리, 사물놀이 등 전통 예술 공연과 아트 버블쇼, 마술쇼 등 특별공연으로 이루어진 '달달한 한가위 대잔치'를 마련했다. 

국립부산국악원 야외마당에서 13일 열리는 추석 기획공연 '가을 저녁'은 말뚝이 변검, 민요, 민속춤 등 우리 선조들이 마당에서 즐겼던 전통연희와 함께 공연 이후 모두가 하나 되는 '강강술래'가 준비돼 있다.

부산현대미술관에서는 11일부터 '공동체 속에서의 공존과 상생'을 주제로 권병준 등 3명의 작가의 '가장 멀리서 오는 우리 : 도래하는 공동체' 전시회와  '시간 밖의 기록자들' 등 동시대미술의 기획전시전이 개최된다. 지난 8월 15일부터 첨단기술을 활용한 관객 참여형 특별전시회로 랜덤 인터내셔널의 '아웃 오브 컨트롤', '완벽한 기술'도 전시 중이다.

부산시립미술관에서는 11월 26일까지 미디어 아티스트 듀오 IC98 등 11명의 핀란드 대표 작가들이 참여해 회화, 사진, 설치, 공예 등 다양한 작품이 전시되는 '핀란드 웨이브'전이 진행된다. 또한 11일부터 어린이미술관 기획전 '칠드런 웨이브 그라운드'전(展)에서는 아티스트가 디자인한 교구를 활용해 환경중심의 현대 디자인을 배울 수 있는 어린이 교육프로그램이 준비돼 있다.

영화의 전당에서는 9일 비보이, 랩, 국악, 바투카타의 융복합 콜라보레이션 공연 '금어의 대관식'과 10일 라온제나 심포니 오케스트라의 정기연주회가 열리고, 부산문화회관에서는 15일 부산체임버오케스트라 정기연주회가 열린다.

복천박물관 기획전시실에서는 10일부터 복천동고분군 발굴 50주년기념 특별기획전 '의식주, 1600년 전 복천동 사람들'에서는 말머리모양 뿔잔 등 200여점 유물이 전시된다.

시 관계자는 "추석연휴를 맞아 부산시내 곳곳에서 다채로운 문화예술 행사가 진행되니 많은 시민들이 문화예술과 함께하는 풍요로운 한가위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