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티, 명문대 출신+억대 매출 스펙 화제
도티, 명문대 출신+억대 매출 스펙 화제
  • 박창욱 기자
  • 승인 2019.09.15 06:12
  • 수정 2019-09-15 06:12
  • 댓글 0

도티 화제
도티, 명문대 출신에 억대 매출 올려
크리에이터 도티가 화제다./ 도티 인스타그램
크리에이터 도티가 화제다./ 도티 인스타그램

[한국스포츠경제=박창욱 기자] 크리에이터 도티가 화제다.

도티의 유튜브 채널 구독자는 현재 250만 명을 넘어섰으며 총 조회수는 22억 뷰로 국내 단일 채널로서는 조회수가 가장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도티는 지난 MBC `라디오스타`에서 "회사의 연 매출은 200억 정도 된다"며 "한 편당 많은 것은 5000만 원 정도다"라고 이야기했다.

도티는 연세대 법학과 출신으로 PD를 준비하면서 유튜브 방송을 시작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도티는 공황장애로 현재 유튜브 방송을 쉬고 있다. 도티는 "온몸에 힘이 쫙 빠지는 느낌을 받았는데, 갑자기 공황장애가 와 감당이 안됐다"며 "현재 공황장애와 불안장애를 극복하기 위해 병원 치료를 병행하고 있다"라고 이야기했다.

Tag
#도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