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하기비스 일본 관통, 한반도 일부지역도 ‘강풍,너울성 파도 주의’ (영상)
태풍 하기비스 일본 관통, 한반도 일부지역도 ‘강풍,너울성 파도 주의’ (영상)
  • 고예인 기자
  • 승인 2019.10.11 0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풍 하기비스, 日 관통... 한반도 일부지역 '영향'
태풍 하기비스 한반도 일부지역 영향 '주의' / 연합
태풍 하기비스 한반도 일부지역 영향 '주의' / 연합

[한국스포츠경제=고예인 기자] 제19호 태풍 '하기비스'가 주말사이 일본 열도를 관통할 예정인 가운데, 우리나라 강원 영동을 비롯한 일부 지역도 하기비스의 영향을 받아 순간풍속이 시속 108㎞에 이르는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예상된다.

강원기상청에 따르면 오전 6시 기준 기온은 대관령 4.4도, 태백 6.2도, 인제 8.5도, 철원 9.1도, 원주 10.4도, 춘천 11.1도, 동해 11.3도, 속초 13.5도, 강릉 14.3도 등이다.

내륙 산간을 중심으로 일교차가 10도 이상 벌어져 산지에 서리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대기질은 대체로 청정할 것으로 전망된다. 국립환경과학원은 대기 확산이 원활해 전 권역의 미세먼지 예보등급이 '좋음'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9~17도, 낮 최고기온은 20~27도로 전날보다 다소 높을 것으로 예상됐다.

태풍 영향으로 동풍이 유입돼 영동지역은 오후부터 비가 내려 12일 오후까지 이어지겠다.

예상 강수량은 산지 5∼30㎜, 동해안 5㎜ 내외이다.

태풍이 북상하면서 기압 차가 커져 오후부터 영동지역에는 바람이 시속 35∼50㎞(초속 10∼14m)로 강하게 불겠다.

한편, 태풍 하기비스는 오는 12~13일 일본 열도를 관통할 것으로 보인다. 폭풍과 호우를 몰고올 우려가 있어 일본 정부가 국민들에게 주의를 촉구한 상황이다. 해일과 큰 파도로 인한 인명피해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다.

일본 수도권 지하철이 태풍으로 인해 운행 중단될 수 있다고도 밝혔으며, 일본에서 진행중인 럭비월드컵 경기도 일부 취소될 예정이다.

하기비스의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은 초속 55m, 시속 198㎞에 달하며 강풍반경은 480㎞다. 중심기압은 915hPa(헥토파스칼), 크기는 중형에 강도가 '매우 강'에 해당한다. 올 들어 가장 강한 세력을 지닌 태풍으로 평가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