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희에게’, 관객수 상승..상영관 확대 요청 쇄도
‘윤희에게’, 관객수 상승..상영관 확대 요청 쇄도
  • 양지원 기자
  • 승인 2019.11.16 18:29
  • 수정 2019-11-16 1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김희애 주연 영화 ‘윤희에게’가 개봉 2일 차 개봉일 대비 50%이상 관객이 상승했다.

영진위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의 집계에 따르면 ‘윤희에게’는 지난 15일 7014명을 동원하며 14일보다 55.5% 증가한 관객 수를 기록했다. 동시기 상영작 중에서는 전일 대비 가장 높은 월등한 상승세이다. 누적 관객 수는 1만7201명.

배급사 리틀빅픽처스 측은 “개봉 주에 비해 예매율 역시 상승했고 주말 극장가에 입소문 흥행의 저력을 과시할 전망이다”라고 말했다.

배급사 측은 “개봉 후 ‘윤희에게’에 대한 각별한 애정과 충성도를 가진 관객들이 늘어나고 있다”며 “이에 ‘윤희에게’를 주변에 추천하고 적극 응원에 나선 ‘윤희들’이라는 팬 층까지 형성되고 있다. 특히 ‘윤희에게’의 상영관 확대를 촉구하는 관객들의 자발적인 움직임이 일어나고 있다”고 설명했다.

‘윤희에게’는 우연히 한 통의 편지를 받은 윤희(김희애)가 잊고 지냈던 첫사랑의 비밀스러운 기억을 찾아 설원이 펼쳐진 여행지로 떠나는 감성 멜로다.

사진=리틀빅픽처스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