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게임’ 심은경, 첫 촬영 스틸 공개 “깊이 있는 작품”
‘머니게임’ 심은경, 첫 촬영 스틸 공개 “깊이 있는 작품”
  • 양지원 기자
  • 승인 2019.12.17 00:40
  • 수정 2019-12-17 00:40
  • 댓글 0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배우 심은경이 tvN 새 수목극 ‘머니게임’으로 6년 만에 브라운관에 복귀한다.

오는 1월 첫 방송 예정인 ‘머니게임’ 측이 16일, 배우 심은경(이혜준 역)의 첫 촬영스틸을 공개했다. ‘머니게임’은 IMF 위기에 다시 한 번 직면한 2020년 대한민국, 정부 지분이 투입된 은행의 부도 문제를 둘러싼 거대한 음모에 맞서 정의와 신념으로 세상을 바꾸려는 사람들의 이야기다.

드라마 ‘봄이 오나 봄’, ‘아랑사또전’, ‘화정’ 등 다양한 장르에서 연출력을 인정받은 김상호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데 이어 고수(채이헌 역)-이성민(허재 역)-심은경이 의기투합했다. 심은경은 돈도 빽도 없이 근성과 노력만으로 공직에 올라온 흙수저이자 정의감 넘치는 신임 사무관 이혜준 역을 맡았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신임 사무관’으로 완벽하게 변신한 심은경의 모습이 담겼다. 불 꺼진 사무실에 홀로 앉아 편의점 김밥으로 끼니를 때우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모니터를 바라보는 심은경의 눈에는 총기가 가득하다. 그런가 하면 담백하고 절제된 표정 속에서도 느껴지는 강렬한 흡입력은 심은경의 연기내공을 드러낸다.

심은경은 “한국경제에 대한 담론을 펼치는 뜻 깊은 작품에 출연하게 돼 기쁘다”며 출연 소감을 밝혔다. 이어 “깊이 있는 작품인만큼 연기로 표현을 할 때 어려움을 많이 느낄 때도 있지만 한 장면씩 완성할 때마다 나도 이혜준과 같이 성장하고 있는 느낌”이라며 “배우, 제작진 모두가 한 땀 한 땀 정성스럽게 드라마를 만들고 있으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사진=tvN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