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국-이시안, '아는 형님'에서도 빛난 예능감
이동국-이시안, '아는 형님'에서도 빛난 예능감
  • 최지연 기자
  • 승인 2019.12.22 13:46
  • 수정 2019-12-22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스경제=최지연 기자] 축구선수 이동국 아들 이시안이 '아는형님'에서 예능감을 뽐냈다.

21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이동국과 막내아들 이시안이 출연했다. 이동국이 등장하자 형님들은 "대박이는 어딨냐"라며 이도국의 아들 이시안을 찾았다. 얼마 후 시안이가 형님들의 기대에 보답하듯 교실 문을 열고 깜짝 방문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날 시안이는 형님학교 최연소 전학생으로 깜찍한 활약을 펼쳤다. 특히 아빠 이동국의 도움을 받으며 ‘나를 맞혀봐’ 문제 내기를 진행했다. 시안이는 “땡!” “틀렸어요!” 등을 외치며 능수능란한 진행 솜씨를 뽐내며 평소 좋아하던 애창곡까지 열창해 형님들의 아빠 미소를 자아냈다.

더불어 이날 방송에서 이동국은 월드컵 이야기, 히딩크와의 일화 등 그 동안 쉽게 듣기 힘들었던 흥미진진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사진=JTBC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