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9억의 여자' 정웅인, 조여정 턱밑까지 추격… 길해연家 방문
'99억의 여자' 정웅인, 조여정 턱밑까지 추격… 길해연家 방문
  • 정진영 기자
  • 승인 2019.12.26 22:27
  • 수정 2019-12-26 22:27
  • 댓글 0

[한국스포츠경제=정진영 기자] '99억의 여자'에서 정웅인이 조여정을 턱밑까지 추격했다.

26일 오후 방송된 KBS2 수목 드라마 '99억의 여자'에서 홍인표(정웅인 분)가 아내 정서연(조여정 분)의 행방을 쫓아 장금자(길해연 분)의 집을 찾았다.

홍인표는 장금자에게 자신을 구청에서 나온 사람이라고 속인 뒤 "같이 사는 사람은 누구냐. 친척이냐", "수입도 없는 것 같은데 어떻게 생활하시느냐"고 캐물었다.

홍인표는 이어 정서연이 쓰던 것으로 보이는 빗의 냄새를 맡고 파운데이션을 자신의 얼굴에 찍어 발라 보는 이들을 소름끼치게 했다.

사진=KBS2 방송 화면 캡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