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칼텍스, IBK기업은행과 2대2 트레이드… 김현정ㆍ박민지 ↔ 문지윤ㆍ김해빈
GS칼텍스, IBK기업은행과 2대2 트레이드… 김현정ㆍ박민지 ↔ 문지윤ㆍ김해빈
  • 이상빈 기자
  • 승인 2020.01.13 21:19
  • 수정 2020-01-13 2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지윤ㆍ김해빈, GS칼텍스 입단
차상현 감독 “전력에 큰 보탬 될 것”
GS칼텍스 선수단. /KOVO

[한국스포츠경제=이상빈 기자] V리그 여자부 GS칼텍스 Kixx가 IBK기업은행 일토스와 2 대 2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GS칼텍스는 13일 김현정, 박민지를 IBK기업은행 문지윤, 김해빈과 맞바꿨다고 밝혔다. 선수단 변화로 전력 상승을 원한 두 팀의 이해관계가 맞아떨어졌다.

새로이 GS칼텍스에 합류하는 문지윤은 2018-2019시즌 1라운드 5순위로 IBK기업은행 유니폼을 입고 프로 데뷔했다. 정통 라이트 운동 능력과 신장이 좋아 전망이 밝다.

김해빈은 문지윤과 함께 2018-2019시즌 3라운드 2순위로 IBK기업은행에 입단했다. 당시 신인 드래프트에서 리베로 포지션 최고로 평가받았다.

지난 두 시즌 간 교체로 출전해 인상적인 디그와 리시브를 선보였다. 경기 흐름을 읽는 눈이 좋아 위치 선정 능력이 우수하다.

김해빈(왼쪽)과 문지윤. /GS칼텍스

차상현 GS칼텍스 감독은 “파이팅 넘치고 공격력 뛰어난 문지윤과 적극적이고 수비력이 뛰어난 김해빈을 영입함으로서 알찬 보강이 이뤄졌다. 전력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V리그 여자부는 14일부터 휴식기를 마치고 재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