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카드, 중소상공인희망재단과 업무지원 협약 체결
하나카드, 중소상공인희망재단과 업무지원 협약 체결
  • 권이향 기자
  • 승인 2020.01.16 15:25
  • 수정 2020-01-16 15:31
  • 댓글 0

/하나카드 제공
김영기 하나카드 기업사업본부장(오른쪽)이 김자령 재단법인 중소상공인희망재단 사무총장과 ‘하나카드X소상공인희망재단 협약식’을 가졌다/하나카드 제공

[한스경제=권이향 기자] 하나카드가 소상공인 경쟁력 강화를 위해 ‘나이스BIZ 기업제휴카드’를 발급하고 소상공인의 신용카드 업무 전반을 지원하게 됐다고 16일 밝혔다.

‘나이스BIZ 기업제휴카드’는 국내 이용금액의 0.2%, 해외 이용금액의 0.4%를 포인트로 무제한 적립시켜주는 기본서비스를 제공한다. 적립된 포인트는 향후 캐시백 입금 또는 상품권으로 교환도 가능하다.

여기에 소상공인을 위한 중소사업자 특화 서비스 혜택을 추가로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먼저 중소사업자의 세무 비용 절감을 위한 ‘셀프 택스(Self-tax) 서비스’가 제공된다.

국세청, 여신금융협회 등에 등록된 사업자의 매출 매입 내역을 자동으로 수집 분류하고 업종별 신고 양식에 맞춰 손쉽게 부가가치신고와 종합소득세신고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해주는 서비스이다.

또 무증빙 경비처리와 업무용 차량 운행 기록부 자동 작성 기능을 제공하는 ‘오토 빌(Auto-bill)서비스’도 제공한다.

김영기 하나카드 기업사업본부장은 “앞으로도 하나카드는 중소상공인 희망재단과 함께 소상공인들이 유망한 회사로 성장하고 발전 하는데 일조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사업을 공유하고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