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 이영자-최화정 떠난 '밥블레스유' 채운다… 방송 시기 논의
박나래, 이영자-최화정 떠난 '밥블레스유' 채운다… 방송 시기 논의
  • 정진영 기자
  • 승인 2020.01.20 22:32
  • 수정 2020-01-20 2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정진영 기자] '밥블레스유2'의 출연진이 확정됐다.

송은이, 김숙, 박나래, 장도연이 '밥블레스유' 시즌 2의 멤버로 출연을 확정했다. 이영자, 최화정이 떠난 자리에 박나래가 들어오게 됐다.

'밥블레스유'는 전국에서 배달된 '애매하고 사소한 생활 밀착형 고민'들을 언니들만의 방식으로 함께 공감하고 '맞춤형 음식'으로 위로해주는 신개념 푸드테라피 방송이다. 지난 2018년 6월 첫 방송된 이래 1년 여 간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으며 방송됐다.

'밥블레스유 2'에는 2019년 연예대상을 수상하며 2020년 최고의 대세로 떠오른 박나래가 합류, 14년지기 장도연과 함께 1세대 절친 최화정-이영자의 바통을 이어받아 송은이-김숙과 함께 호흡을 맞춘다. 시청자들의 각양각색 고민을 풀어줄 속 시원한 먹토크로 힐링과 위로를 선사했던 '밥블레스유'의 기본 정신은 유지하면서 2세대 절친 라인과 함께 이전과 차별화된 웃음과 감동을 선사할 전망이다. 

뿐만 아니라 '밥블레스유2'에는 대한민국에서 내로라하는 멋진 '히든 언니들'이 게스트로 총출동한다. 

'밥블레스유2'를 연출하는 황인영 PD는 "시청자와 소통하고 공감하는 따뜻한 밥블레스유만의 감성을 바탕으로 새롭게 진화한 프로그램들을 다양하게 기획하는 것이 제작진은 물론 출연진들의 궁극적인 목표"라며 "이번 시즌 2는 그 첫 번째 도전인 셈"이라고 설명했다.

'밥블레스유 2'를 기획한 컨텐츠랩 비보 관계자는 "최화정과 이영자 역시 시즌 2가 제작된다면 기존 프로그램을 그대로 답습하지 말고 새롭게 변화하기를 당부했다"면서 "언니들의 바람처럼 더욱 발전된 모습으로 찾아뵙겠다"고 이야기했다.

'밥블레스유2'는 기획을 마무리 짓고 구체적인 방송 시기를 논의하고 있다.

사진=컨텐츠랩 비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