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MBC “김현희 테러한 KAL858기 동체 찾았다”, ‘KAL 858기 폭파사건’ 단독 공개
대구 MBC “김현희 테러한 KAL858기 동체 찾았다”, ‘KAL 858기 폭파사건’ 단독 공개
  • 박창욱 기자
  • 승인 2020.01.23 20:31
  • 수정 2020-01-23 2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MBC ‘KAL 858기 폭파사건’ 단독 공개
김현희, 과거 ‘KAL 858기 폭파’ 테러
대구 MBC가 'KAL 858기' 동체를 찾았다고 보도했다./ 대구 MBC 홈페이지
대구 MBC가 'KAL 858기' 동체를 찾았다고 보도했다./ 대구 MBC 홈페이지

[한스경제=박창욱 기자] 1987년 미얀마 상공에서 실종된 KAL 858기를 미얀마 해저에서 최초 발견했다고 대구 MBC 탐사팀이 밝혔다.

대구 MBC 측은 22일 홈페이지를 통해 1987년 11월 29일 미얀마 상공에서 실종된 KAL 858기 추정 동체를 찾았다고 밝혔다.

대구 MBC 측은 해저에서 선명한 날개와 엔진을 발견했으며, 입수한 영상을 통해 비행기 동체를 왜 KAL 858기로 추정하는지 실체적 진실을 밝혀낼 계획이다.

한편 KAL 858기 사건은 전두환 정권 당시 ‘김현희 폭탄테러’로 115명이 실종된 사건이다. 현재까지 정확한 사고원인 등은 알 수 없는 상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