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 '리니지M' 대규모 업데이트 '하이엘프: 요정의 역습' 사전예약 돌입
엔씨, '리니지M' 대규모 업데이트 '하이엘프: 요정의 역습' 사전예약 돌입
  • 정도영 기자
  • 승인 2020.01.29 16:15
  • 수정 2020-01-29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엔씨소프트(엔씨)는 29일부터 자사의 모바일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리니지M'의 대규모 업데이트 '하이엘프: 요정의 역습' 사전예약을 시작한다. /엔씨소프트 제공
엔씨소프트(엔씨)는 29일부터 자사의 모바일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리니지M'의 대규모 업데이트 '하이엘프: 요정의 역습' 사전예약을 시작한다. /엔씨소프트 제공

[한스경제=정도영 기자] 엔씨소프트(엔씨)는 자사의 모바일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리니지M'의 대규모 업데이트 '하이엘프: 요정의 역습' 사전예약을 29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하이엘프: 요정의 역습'은 리니지M의 대표 클래스(class, 직업)인 '요정'을 대폭 상향하는 업데이트다. 이용자는 내달 11일까지 사전예약에 참여할 수 있다. 업데이트는 내달 12일에 진행된다.

사전예약에 참여한 이용자는 '고급 7검 4셋(기간제)', '태고의 옥새(이벤트)', '드래곤의 성수(5개)', '+3 룸티스의 귀걸이 교환권(이벤트)'을 보상으로 획득할 수 있다.

업데이트 이후 요정 클래스 이용자는 ▲요정 클래스에 처음으로 적용되는 스턴(stun, 기절) 스킬(skill, 기술)인 '엘리멘탈 스턴' ▲전투를 돕는 정령을 소환하는 '엘리멘탈 가디언' 등의 신규 스킬을 배울 수 있다. 또한 캐릭터가 받는 피해의 일부를 흡수하고 생명력을 회복하는 수호자 '페어리'를 사용해 생존력도 높일 수 있다.

엔씨는 업데이트를 기념한 이벤트를 내달 12일부터 진행한다. 이용자는 강화에 실패했던 장비를 복구해 재강화에 도전할 수 있는 'TJ’s 쿠폰'을 받게 된다. 

캐릭터 클래스를 '요정' 혹은 '기사'로 바꿀 수 있는 '클래스 체인지'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이용자는 '클래스 체인지'에 참여하면 캐릭터 이름과 경험치를 그대로 유지, 스킬과 아이템 일부도 변경한 클래스에 맞춰 바꿀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