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성수, 카드사 '마이데이터' 산업 지원 약속
은성수, 카드사 '마이데이터' 산업 지원 약속
  • 권이향 기자
  • 승인 2020.01.29 17:48
  • 수정 2020-01-29 17:48
  • 댓글 0

/연합뉴스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스경제=권이향 기자]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카드사가 마이데이터(MyData·본인신용정보관리업)사업과 마이페이먼트(MyPayment·지급지시업)서비스를 추진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29일 밝혔다.

은 위원장은 이날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연 여신전문금융회사 최고경영자(CEO) 간담회를 개최해 이같이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는 은 위원장을 비롯해 카드사 8곳 등 여신전문금융회사 15곳의 CEO가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캐피털업계는 중소기업 공장 부지 등 부동산리스 진입 규제 완화를, 신기술금융업계는 창업투자회사와 비교해 공정한 투자 여건 조성을 건의했다.

은 위원장은 "카드사는 회원 소비지출 정보, 대금 결제 관련 정보, 가맹점 280만 곳의 매출정보 등 다양한 빅데이터를 활용해 마이데이터, 개인사업자 신용평가업, 빅데이터 분석·가공·판매·컨설팅 등 신사업을 적극 준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 "데이터 3법이 국회를 통과함에 따라 정부도 하위 법령 개정 등 후속 조치를 신속히 추진하겠다"며 "또 부동산리스와 신기술금융업 규제를 합리화하고 렌탈업 등 부수 업무 확대를 통해 자산 포트폴리오를 다양화하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