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대학생과 'LH 혁신과 미래' 자유토론
LH, 대학생과 'LH 혁신과 미래' 자유토론
  • 황보준엽 기자
  • 승인 2020.02.09 11:06
  • 수정 2020-02-09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7일 위례 신혼희망타운 홍보관에서 진행된 ‘내가 만들어가는 LH 이야기 보따리’ 행사에서 변창흠 LH 사장(가운데)이 참석자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LH 제공
지난 7일 위례 신혼희망타운 홍보관에서 진행된 ‘내가 만들어가는 LH 이야기 보따리’ 행사에서 변창흠 LH 사장(가운데)이 참석자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LH 제공

[한스경제=황보준엽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이하 LH)가 7일 창립 10주년 기념 대학(원)생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과 청년층의 의견을 청취하기 위한 '내가 만들어 가는 LH 이야기보따리' 행사를 개최했다고 9일 밝혔다.

앞서, LH는 ‘국민의 더 나은 삶, 더 나은 미래’를 주제로 정책 및 사업제안, 공공서비스 강화, 국민참여 확대 등 3개 분야에 대해 지난해 10월부터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아이디어를 공모했다.

공모 결과 총 194건의 아이디어가 접수됐으며, LH 실무진 심사(1차 심사) 및 내·외부 전문가 심사(2차 심사)를 통해 최종 수상작 27건이 선정됐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CO-끼리 프로젝트’는 대학생과 취약계층이 함께 거주하며 대학생이 취약계층 자녀에게 멘토링을 제공하는 입주민간 자치적 성장모델 제안으로 복지사업 공간 창출, 사회주택 상생형 커뮤니티 조성 측면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외에도 청년 전세임대 등 대학생 대상 전세임대 입주 지원방안으로 활용할 수 있는 대학교, 자치구, LH 협업 모델인 ‘지역상생형 청년주거개선 모델’ 제안을 포함하여 우수상 4팀과 장려상 21개 팀을 선정했다. 이들에게는 최우수 상금 300만원, 우수상 팀당 상금 100만원, 그리고 장려상 팀당 상금 20만원 등 총 1120만원의 상금을 수여됐다.

또한, LH는 공모전에 참여한 대학(원)생들과 함께 토론을 진행했으며, 아이디어 공모내용에 대한 의견개진을 통해 향후 LH가 나아가야할 방향에 대해 청년들의 의견을 청취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변창흠 LH 사장은 “이번 공모전은 LH의 지난 10년을 국민들과 함께 돌아보고, 향후 미래의 주역인 젊은 청년들과 LH의 미래를 설계하기 위해 준비해왔다”며 ”LH는 앞으로도 국민의 눈높이에서 바라보고 소통하는 국민의 공기업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나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