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캐피탈, 전기차 구입 부담 덜어주는 ‘스위치온’ 출시
현대캐피탈, 전기차 구입 부담 덜어주는 ‘스위치온’ 출시
  • 권이향 기자
  • 승인 2020.02.11 10:03
  • 수정 2020-02-11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태캐피탈 제공
현대캐피탈이 기아자동차 전기차종 대상 전용 구매프로그램을 출시했다. /현태캐피탈 제공

[한스경제=권이향 기자] 현대캐피탈이 기아자동차 전기차종인 니로EV, 쏘울EV를 대상으로 한 전용 구매프로그램을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먼저, 현대캐피탈은 기아자동차의 전기차 구매 고객을 위해 다양한 혜택을 담은 ‘스위치 온(Switch ON)’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전기차 구매를 고려 중인 고객 대부분 높은 차량 가격과 차량 판매 시 낮은 중고차 시세로 인해 구입을 망설이는 경우가 많다는 점을 착안해 개발됐다.

고객이 스위치 온 프로그램을 이용하면 전기차를 살 때 최저 2.9%의 저금리 혜택을 적용 받고, 전기차를 타는 동안 월 최대 3만원까지 전기차 충전료를 지원(전기차 전용카드 이용 시) 받을 수 있다.

이에 더해 고객이 3년 후 차량을 판매한다면 잔존가치를 최대 55%까지 보장하는 중고차 가격보장서비스도 누릴 수 있다.

현대캐피탈 관계자는 “친환경차 고객 선호도 증가에 맞춰 차량 구매 시 고객의 혜택을 강화했다”며 “기아자동차 인기 차종의 구매 부담을 낮추는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캐피탈은 기아차의 플래그십 세단인 K9을 이용하려는 고객을 위한 프리미엄 리스·렌트 프로그램도 새롭게 선보인다.

현대캐피탈의 리스·렌트 상품을 통해 K9 차량을 이용하는 법인 및 개인 고객에게 최고급 호텔과리조트 멤버십 또는 제주도 골프여행 상품권 중 한 가지를 혜택을 무료로 제공한다.

한화호텔&리조트 멤버십 혜택은 무료숙박권, 식사권 및 사업장에서의 할인 혜택이 제공되며, 골프여행 상품권의 경우 라운딩에 필요한 항공, 숙박권 및 이동 지원 혜택을 무료로 제공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