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경기도지사 신천지 교회 등 강력 차단
이재명 경기도지사 신천지 교회 등 강력 차단
  • 최정용 기자
  • 승인 2020.02.21 18:34
  • 수정 2020-02-21 2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 신천지 교회 17개 공개, 적극적 대응 의지 천명

[한스경제=최정용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최근 ‘코로나 19’ 확산의 주원인으로 급부상한 신천지 교회의 명단을 공개하는 등 강력한 대처에 나섰다.

이 지사는 21일 오후 2시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경기도 신천지 교회 등 방역 현황’을 밝히며 도내 신천지 교회 현황을 공개하며 적극적인 대응 의지를 천명했다.

이 지사는 이날 “경기도내 15개 시군에 위치한 17개 신천지 교회에 긴급 방역을 실시”이라며 “교회 외 다른 소규모 신천지 교인 밀집구역까지 방역 범위를 늘려갈 방침”이라고 차단 의지를 강하게 밝혔다.

이와함께 “신천지 활동 관련 정보가 있으신 분들은 경기콜센터(031-120)로 제보해달라”며 “ 지역사회 감염 확산을 저지할 수 있도록 많은 분들의 협조를 부탁드린다”며 도민들의 적극적인 제보를 당부했다.

한편, 도내 신천지 교회는 수원을 비롯한 성남, 용인, 안산, 평택, 파주, 의정부, 포천 등 남부와 북부에 골고루 포진돼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