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랭킹 1위 고진영, 박성현 후원사 '솔레어'와 메인 스폰서 계약
세계랭킹 1위 고진영, 박성현 후원사 '솔레어'와 메인 스폰서 계약
  • 박종민 기자
  • 승인 2020.03.11 09:19
  • 수정 2020-03-11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진영이 메인 스폰서 계약을 체결했다. /세마스포츠마케팅 제공
고진영이 메인 스폰서 계약을 체결했다. /세마스포츠마케팅 제공

[한국스포츠경제=박종민 기자]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 고진영(25)이 마침내 메인 스폰서를 구했다. 소속사 동료 박성현(27)과 같은 스폰서다.

고진영의 매니지먼트사인 세마스포츠마케팅은 "고진영이 필리핀 최고의 기업 블룸베리 리조트 앤 호텔과 메인 스폰서 계약을 맺고 2년간 이 회사 산하 기업인 솔레어 리조트 앤 카지노의 로고를 달기로 했다"고 11일 발표했다.

세마스포츠마케팅은 "양측 합의에 따라 구체적인 계약 조건은 발표하지 못한다"며 "세계 1위 선수 명성에 부합하는 수준에서 계약이 이뤄졌다"고 전했다. 세계 1위에도 올랐던 박성현이 지난해 블룸베리 리조트 앤 호텔과 ‘2년간 70억 원’ 규모의 계약을 했던 것을 고려하면 고진영도 비슷한 수준의 계약을 성사한 것으로 보인다.

고진영은 지난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메이저 대회인 ANA 인스퍼레이션과 에비앙 챔피언십을 비롯해 4승을 수확하고 올해의 선수상과 상금왕, 평균최저타수상 등 주요 부문 상을 휩쓸었다.

고진영은 오는 19일부터 나흘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에서 열리는 LPGA 투어 볼빅 파운더스컵에 출전해 대회 2연패에 도전한다.

고진영은 매니지먼트사를 통해 "저를 믿고 후원을 결정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든든한 후원사가 생긴 만큼 더욱 책임감을 갖고 LPGA 대회에 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세계 1위 타이틀을 의식하지 않고 항상 부족한 부분을 채우고, 노력하며 새로운 목표를 위해 도전하는 선수가 되겠다"며 "저를 응원해주시고 아껴주시는 팬 분들이 계신다. 매 대회 집중해서 우승으로 보답하겠다"고 각오를 드러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