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상, '루갈'에서 최진혁과 두 번째 호흡…총 책임자 役
김민상, '루갈'에서 최진혁과 두 번째 호흡…총 책임자 役
  • 최지연 기자
  • 승인 2020.03.25 13:56
  • 수정 2020-03-25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스경제=최지연 기자] 배우 김민상이 강력한 카리스마로 '루갈'을 이끈다.

28일 첫 방송되는 OCN 새 오리지널 '루갈'에서 김민상이 루갈의 총책임자 최근철로 분해 강력한 존재감을 뿜어낼 예정이다.

'루갈'은 바이오 생명공학 기술로 특별한 능력을 얻은 인간병기들이 모인 특수조직 루갈이 대한민국 최대 테러집단 아르고스에 맞서 싸우는 이야기를 그린 액션 드라마다.

최근철은 범죄조직 아르고스를 소탕하기 위해 모든 것을 올인한 인물로 용의주도하고 철두철미한 성격에 강한 지적 능력을 갖췄다. 냉철한 카리스마와 단호한 결단력으로 루갈을 진두지휘하며 극을 이끈다.

김민상은 빈틈없는 리더십과 날선 아우라를 선보이며 캐릭터를 표현하기 위해 체중 감량으로 날렵한 모습을 완성했다. 또한 목소리 톤, 말투, 대사 하나까지 섬세하게 담았다.

또한 '터널'에 이어 최진혁과 두 번째 호흡을 맞추는 만큼 완벽한 케미를 보여주고 있어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김민상은 '스토브리그' '미스터 기간제' '이판사판' ' 조작' '터널' '김과장 등 다수의 작품에서 안정적이고 임팩트 있는 모습을 선보인 바 있다.

사진=OC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