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왕별희 디 오리지널’ 측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언론시사 취소”
‘패왕별희 디 오리지널’ 측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언론시사 취소”
  • 양지원 기자
  • 승인 2020.03.26 16:41
  • 수정 2020-03-26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영화 ‘패왕별희 디 오리지널’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하며 언론시시사회를 취소했다.

‘패왕별희 디 오리지널’ 측은 26일 “현재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전국적인 확산으로 높아진 위험성과 추가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27일 오후 2시 진행 예정이었던 언론시사회를 취소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 영화는 27일 오후 2시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언론배급시사회를 개최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취소됐다.

‘패왕별희 디 오리지널’ 측은 "최근 정부에서 바이러스의 피해를 줄이기 위한 15일간 사회적 거리두기를 강화함에 따라 만일의 피해를 방지하고 언론 관계자분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고자 이와 같은 결정을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변동된 언론 배급 시사회 일정은 다시 공지할 예정이다.

‘패왕별희 디 오리지널’은 최고의 경극 배우로 불리는 ‘두지’의 우정, 사랑, 그리고 열정으로 가득했던 파란만장한 삶을 그린 영화다. 4월 1일 재개봉.

사진=제이앤씨미디어그룹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