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아산병원 입원 9세 여아 1명 '코로나19' 확진
서울아산병원 입원 9세 여아 1명 '코로나19' 확진
  • 홍성익 기자
  • 승인 2020.03.31 18:07
  • 수정 2020-03-31 18:31
  • 댓글 0

오전 진단검사 결과 양성 판정, 음압병실 이동
서울아산병원./사진=서울아산병원 홈페이지 캡처
서울아산병원./사진=서울아산병원 홈페이지 캡처

[한스경제=홍성익 보건복지전문기자] 서울아산병원에 입원치료를 받던 환아가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양성'으로 확인됐다.

서울아산병원은 1인실에 입원해있던 9세 환아가 이날 오전 병원에서 주기적으로 시행하는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았고, 오후 양성으로 확인돼 음압병실로 옮겨졌다고 31일 밝혔다.

서울아산병원 관계자는 "환아는 지난 26일부터 기저질환으로 병원에 입원했고 확진 판정 이후 음압격리병동으로 이동시켰다"며 "현재 의료진 등을 격리조치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역학조사관을 투입해 접촉자 등을 상세히 파악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 환아는 서울아산병원을 방문하기 하루 전인 25일에는 의정부성모병원을 방문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의정부성모병원에서는 이날까지 코로나19 확진자가 9명 나왔다.

서울아산병원은 현재 환아를 음압병실로 옮겨 치료 중이다. 환아가 머물던 병실의 주변 입원환자들도 음압병실로 함께 옮기고 '병동 이동제한' 조치를 내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