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임영웅, 성형수술 고민 고백 "성형외과 러브콜 폭주"
'라디오스타' 임영웅, 성형수술 고민 고백 "성형외과 러브콜 폭주"
  • 양지원 기자
  • 승인 2020.04.08 06:00
  • 수정 2020-04-07 17:01
  • 댓글 0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가수 임영웅이 ‘미스터트롯’ 방송 후 성형외과 원장들의 연락이 폭주했다고 고백한다.

8일 오후 방송하는 MBC '라디오스타'는 지난 주에 이어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가 출연하는 ‘오늘은 미스터트롯’ 특집으로 꾸며진다.

임영웅은 “어떻게 수술해야 할까”라고 생각할 정도로 성형수술을 고민을 털어놓으며 성형 계획을 공개한다.

임영웅은 또 과거 홍석천의 선택을 받았다고 고백한다. 홍석천은 옹성우, 우도환 등을 일찌감치 알아보는 ‘유망주 감별사’로 화제를 모았다. 그 대열에 임영웅 역시 이름을 올린 것 홍석천이 임영웅의 ‘미스터트롯’ 출연 결정에도 한몫했다고 알려져 기대를 모은다.

지난주 마이크 에코, 게임 효과음 개인기로 ‘노잼’ 이미지를 벗고 재주꾼으로 새롭게 거듭난 임영웅은 엉덩이춤으로 시선을 강탈한다. 치명적인 뒤태를 한껏 뽐내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그런가 하면 임영웅이 결혼 전 꼭 하고 싶은 것이 있다고 털어놓는다. 연애, ‘이것’, 그리고 결혼까지 이어지는 그의 이상적인 플랜이 무엇일지 관심이 쏠린다.

사진=MBC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