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스펙트U] 한국남동발전, 경남 사회적경제기업 활성화 위해 판로개척 지원
[리스펙트U] 한국남동발전, 경남 사회적경제기업 활성화 위해 판로개척 지원
  • 김준희 수습기자
  • 승인 2020.04.09 14:11
  • 수정 2020-04-09 14:12
  • 댓글 0

사회적경제기업 우수상품 우체국쇼핑몰 입점 지원
오는 12일까지 희망기업 조사, 27일 1차 프로모션
한국남동발전 본사 전경. /한국남동발전 제공
한국남동발전 본사 전경. /한국남동발전 제공

[한스경제=김준희 수습기자] 한국남동발전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에 처한 경남지역 사회적경제기업이 자립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온라인 판로개척을 돕는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7일 체결된 모두의 경제 사회적협동조합, 한국우편사업진흥원과 협약을 통해 진행된다. 남동발전은 경남지역 사회적경제기업 활성화를 위해 1억원을 지급한다.

이번 협약으로 이들 기관은 경남도내 사회적경제기업 온라인 판로개척과 함께 지속적인 매출향상·성장기반 마련을 위한 ‘판SE(세)역전! 경남 사회적경제기업 우수상품 우체국쇼핑몰 입점 지원사업’을 진행하게 된다.

모두의 경제 사회적협동조합은 네트워크 역량을 활용해 이번 사업을 홍보한다. 한국우편사업진흥원에 경남 사회적경제기업 정보를 제공하고, 우수상품 추천을 통해 경남 사회적경제기업 온라인 판로개척을 지원한다.

한국우편사업진흥원은 우체국쇼핑몰에 경남사회적경제기업 전용 브랜드관을 개설, 다양한 기획행사를 통해 경남 사회적경제기업 우수상품을 홍보한다. 쇼핑몰 고객을 대상으로 쿠폰 발행 등 소비자 구입을 유도할 예정이다.

이날 협약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하고자 별도의 협약식 없이 서면으로 체결했다. 오는 12일까지 입점 희망기업을 조사한 후 전략상품 발굴·컨설팅, 온라인 홍보활동 등을 통해 27일부터 1차 프로모션이 진행될 계획이다.

남동발전은 “경남 사회적경제기업 우수상품 우체국쇼핑몰 입점 지원사업은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경남 최초의 공공기관 협업사례”라며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기업의 판로를 확대하고, 공공기관 사회적가치 실현을 통해 사회적경제기업이 지속성장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