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흥건설그룹, '코로나19' 극복 근로복지기금 6억여원 전달
중흥건설그룹, '코로나19' 극복 근로복지기금 6억여원 전달
  • 황보준엽 기자
  • 승인 2020.05.19 14:59
  • 수정 2020-05-19 14:59
  • 댓글 0

19일 광주시 북구 신안동 중흥건설 사옥에서 중흥건설그룹 ‘코로나 19’ 극복 근로복지사업 재원 기금 전달식 후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흥건설그룹 제공
19일 광주시 북구 신안동 중흥건설 사옥에서 중흥건설그룹 ‘코로나 19’ 극복 근로복지사업 재원 기금 전달식 후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흥건설그룹 제공

[한스경제=황보준엽 기자] 중흥건설그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근로자들을 위해 기금 6억1530만원을 고용노동부 근로복지공단을 통해 전달했다고 19일 밝혔다.

기금은 임직원들이 모금한 1억1530만원과 중흥건설그룹 기금 5억원을 더해 마련했다. 이 기금은 근로복지진흥기금 지정기부금으로 근로복지사업에 필요한 재원으로 실업자, 특수형태근로종사자, 자영업자 등에 우선 사용되며, 취약계층의 고용안정 및 생계안정 대책 등 근로복지증진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정창선 중흥건설그룹 회장은 “대한민국이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어려움과 고통을 겪고 있다. 일터에 못나가는 근로자도 많고 그에 따른 가족들의 어려움도 크다. 빨리 이 사태가 진정이 되고 다시 예전처럼 활기차게 모든 근로자들이 일하는 모습으로 되돌아오길 빈다”고 말했다.

한편, 중흥건설그룹은 최근 긴급재난지원금 기부에 278명의 임직원이 자발적으로 동참했고, 정원주 부회장은 지난 2월 코로나19 퇴치를 위해 바르게살기운동중앙협의회 회장 자격으로 1억원을 기부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