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준열♥혜리, 청담동 데이트 목격…애정전선 이상 無
류준열♥혜리, 청담동 데이트 목격…애정전선 이상 無
  • 최지연 기자
  • 승인 2020.06.19 18:48
  • 수정 2020-06-19 18:48
  • 댓글 0

[한스경제=최지연 기자] 류준열과 혜리가 4년째 사랑을 이어가고 있다.

19일 한 매체는 한 관계자의 말을 빌려 류준열과 혜리가 서울 청담동에서 데이트를 했다고 보도했다.

앞서 류준열과 혜리는 지난 2017년 8월 '최근 친한 동료에서 연인으로 발전해 조심스럽게 만남을 가지고 있다"며 열애를 인정했다. 두 사람은 2015년 방송된 tvN '응답하라 1988' 시리즈에서 성덕선(혜리)과 김정환(류준열)으로 호흡을 맞춘 두 사람은 연인으로 발전했다. 

이후 류준열과 혜리는 조용하게 사랑을 키워왔다. 서로의 언급을 최소한으로 했던 탓에 몇 차례 결별설이 불거지기도 했지만 그럴 때마다 잘 만나고 있음을 드러내 응원을 자아내기도 했다.

한편 혜리는 tvN '놀라운 토요일'에 출연 중이며 류준열은 최동훈 감독의 신작 영화 '외계인(가제)'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OSE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