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면수업 재개’ 동아대 부민캠퍼스서 확진자 2명 발생…부산, 추가 5명 확진
‘대면수업 재개’ 동아대 부민캠퍼스서 확진자 2명 발생…부산, 추가 5명 확진
  • 허지형 기자
  • 승인 2020.09.19 14:56
  • 수정 2020-09-19 14:56
  • 댓글 0

부산 동아대학교 부민캠퍼스에서 학생 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 연합뉴스

[한스경제=허지형 기자] 대면 수업을 재개한 동아대 부민캠퍼스에서 학생 2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걸려 당국이 긴급 방역조치에 나섰다.

부산시에 따르면 19일 오전 부산지역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5명 가운데 2명(366·368번)이 동아대 부민캠퍼스에서 발생했다.

1명은 기숙사 거주, 다른 한 명은 자취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확진자가 머문 기숙사에 방역 작업을 벌였고, 접촉자 등을 대상으로 감염 여부와 동선을 조사 중이다.

해당 대학은 2학기부터 대면 수업과 비대면 수업을 병행하고 있었다. 상당수의 학생이 코로나19 확산을 우려하며 반발하기도 했다.

대학 측은 3개 캠퍼스 전체 건물의 출입을 통제하고 방역 작업을 벌이는가 하면 내달 4일까지 모든 과목을 비대면 수업으로 전환하기로 했다.

부산시 보건당국은 336(서구)·367(연제구)·368(서구)·369(북구)·370(북구)번 추가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369번 확진자는 감염경로가 불분명한 362번 확진자의 접촉자이며 370번 확진자는 362번 확진자의 가족이다. 362번 확진자로부터 감염된 사람은 직장동료 365번, 359번, 364번, 284번 등을 포함해 모두 5명으로 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