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라다이스그룹 이웃사랑 성금 1억 5천만원 기탁
파라다이스그룹 이웃사랑 성금 1억 5천만원 기탁
  • 편집자
  • 승인 2016.12.31 22:35
  • 수정 2016-12-31 2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 편집자] 파라다이스그룹(회장 전필립)은 연말 이웃사랑 성금으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억 5천만원을 기탁했다.

매년 불우이웃돕기 성금을 기탁하며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는 파라다이스그룹은 올해에도 그룹 본사 및 계열사가 성금 모금에 동참했다.  

이번 성금은 서울·인천·부산·제주 등 파라다이스 계열사가 있는 구청과 함께 독거노인·저소득층 등 기초생활수급 가구에게 도움의 손길을 전할 예정이다.

서울 중구청에서 성금 전달식을 가진 그룹 본사 박병룡 사장은 “올 겨울은 어지러운 사회 분위기와 경기침체로 우리 이웃들이 그 어느 때보다 추운 계절을 보내고 있다”며 “어려운 때일수록 지역사회에 대한 꾸준한 관심으로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최은숙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은 “어려운 이웃을 위한 마음으로 꾸준하게 나눔에 동참해주시는 파라다이스그룹에 감사드린다”면서, “보내주신 나눔의 씨앗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잘 전달되어 희망으로 풍성하게 자랄 수 있도록 사랑의열매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외에도 파라다이스그룹은 효(孝)드림 봉사단을 창단해 지역 소외계층을 위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장애아동을 위한 아이소리축제와 아이소리앙상블, 사랑의 김장 나눔 행사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인기기사
Pi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