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레이디스 코드 “고은비·권리세 몫까지...”
‘불후의 명곡’ 레이디스 코드 “고은비·권리세 몫까지...”
  • 김은혜 인턴기자
  • 승인 2017.01.07 19:05
  • 수정 2017-01-07 19:25
  • 댓글 1

▲ 레이디스코드/사진=KBS '불후의 명곡'

[한국스포츠경제 김은혜 인턴기자] 레이디스 코드(애슐리, 소정, 주니)가 화제다.

레이디스 코드는 7일 방송된 KBS2TV ‘불후의 명곡’에 출연했다. 레이디스 코드는 이 날 러브홀릭스의 ‘Butterfly’를 열창했다.

특히 레이디스 코드는 본 무대 전 인터뷰에서 “은비언니와 리세언니의 몫 까지 열심히 하겠다”는 다짐을 보였다. 또한 교통사고로 힘들었던 지난날들을 팬들의 사랑 덕분에 극복할 수 있었다며 남다른 팬 사랑을 선보였다.

주니는 "저희가 공백이 길었는데 언제나 기다리고 있겠다고 말씀해주신 팬들의 마음이 너무 고마웠다"며 눈물을 보였다.

시청자들은 “레이디스 코드, 꽃길만 걷길”, “얼굴도 예쁘고 실력도 출중하다”, “노래 선곡이 정말 좋았네요”, “레이디스 코드 파이팅!” 등의 반응을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2017-04-11 00:08:51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하늘나라에서 꼭 행복하시길 빌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