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드만삭스, 미국 투자은행 중 첫 가상화폐 시장 진출…비트코인 선물거래 가능
골드만삭스, 미국 투자은행 중 첫 가상화폐 시장 진출…비트코인 선물거래 가능
  • 고영훈 기자
  • 승인 2018.05.04 12:31
  • 수정 2018-05-04 12:31
  • 댓글 0

[한스경제 고영훈] 미국 대형 투자은행(IB) 골드만삭스가 가상화폐(암호화폐) 시장에 진출한다.

2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에 따르면 골드만삭스는 비트코인 선물거래를 진행하고자 트레이딩 데스크 개설 작업을 준비 중이다. 아직 구체적인 개시 날짜는 알려지지 않았다.

이렇게 되면 비트코인 가격의 상승과 하락에 베팅하는 선물·옵션 거래가 골드만삭스에서 가능하게 된다. 단 일반 가상화폐 거래소처럼 비트코인 자체를 거래하지는 않는다. 하지만 정부의 승인과 사업에 대한 리스크 진단 후 현물 거래로 선회할 가능성은 남아 있다.

라나 야레드 골드만삭스 매니징 디렉터는 "우리는 비트코인이 미래에 더 큰 가치를 가져올 수 있는 상품으로 보고 있다"고 평해 긍정적인 견해를 드러냈다.

앞서 다른 대형 투자은행인 JP모건 같은 경우 "비트코인은 사기"라고 평한 것에 비하면 대조적이다. 미국 금융권은 골드만삭스가 비트코인 트레이딩을 추진한다는 것만으로 가상화폐에 대한 신뢰도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고 있다.

지난해말 이미 미국 시카고상품거래소(CME)와 시카고옵션거래소(CBOE)는 비트코인 선물 시장을 개방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