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 오피스텔' 4월 분양
롯데건설,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 오피스텔' 4월 분양
  • 황보준엽 기자
  • 승인 2020.03.25 10:21
  • 수정 2020-03-25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 오피스텔 투시도. /롯데건설 제공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 오피스텔 투시도. /롯데건설 제공

[한스경제=황보준엽 기자] 롯데건설이 서울시 동대문구 전농동 620-47 일대에 짓는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 오피스텔’을 4월 중 공급한다고 밝혔다.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 오피스텔은 1425세대의 아파트 4개동과 오피스텔과 함께 백화점·호텔·사무시설이 입주하는 42층 랜드마크타워 1개동 등 총 5개 건물로 구성된다. 이번에 분양하는 오피스텔은 지하 7층~지상 최고 42층, 총 528실로 이 중 198실이 일반분양 된다. 전용면적별로 ▲24㎡ 130실 ▲26㎡ 20실 ▲29㎡ 32실 ▲31㎡ 16실이다.

단지는 사업지가 청량리인 만큼 대중교통이 풍부하다는 장점이 있다. 지하철 1호선을 비롯해 분당선, 경원선, 경춘선, 경의중앙선 등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으며, 광역환승센터를 경유하는 60여개 버스노선까지 이용 가능해 타 지역으로 이동이 수월하다. 

개발호재도 있다.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B노선은 현재 기본계획에 착수 했으며, GTX C노선은 민간투자시설사업기본계획(RFP)을 올 연말에 고시한다. 추가 교통 개발이 완공될 시 총 10개에 달하는 철도노선까지 더해져 국내 최대의 교통 중심지로 탈바꿈할 전망이다.

편의시설도 갖췄다. 단지 내 롯데백화점과 문화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며, 사업지 바로 옆에 위치하는 청량리민자역사에는 롯데마트, 롯데시네마 등이 들어서 있어 원스톱 복합 대단지가 될 전망이다. 또한, 청량리시장, 경동시장, 동대문구청, 경희대병원 등과도 가깝다.

분양관계자는 “청량리 일대는 이전부터 교통 인프라 확충과 청량리 신도시급 재개발사업 등으로 많은 관심을 받아온 만큼 이번 오피스텔 분양에 많은 수요가 몰릴 것으로 예상된다”며 “특히, 이 단지는 최고 65층 높이로 조성되고 국내 최다 환승역(10개 노선) 청량리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어 강북 랜드마크 단지가 될 가능성이 높다”고 설명했다.

한편,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 오피스텔’ 홍보관은 서울시 성동구 마장로 302 열산빌딩 1층(마장역 3번 출구)에 마련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