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금 수수료없이 인출…GS리테일, 삼성증권과 손잡고 금융 서비스 확대
출금 수수료없이 인출…GS리테일, 삼성증권과 손잡고 금융 서비스 확대
  • 변세영 기자
  • 승인 2020.03.25 15:51
  • 수정 2020-03-25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S리테일X삼성증권 MOU 체결, ATM(CD) 수수료 면제 등 유통-금융 융복합 서비스 공동 개발
25일 오후 역삼동 GS타워에서 GS리테일 MD 본부장 김종수 전무(우측), 삼성증권  Retail 부문장 사재훈 부사장(좌측)이 MOU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 GS리테일 제공
25일 오후 역삼동 GS타워에서 GS리테일 MD 본부장 김종수 전무(우측), 삼성증권 Retail 부문장 사재훈 부사장(좌측)이 MOU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 GS리테일 제공

[한스경제=변세영 기자] GS25가 주요 은행과 증권사까지 제휴 범위를 넓히며 오프라인 금융 플랫폼의 ‘핵’으로 거듭나고 있다.

25일 GS리테일은 역삼동에 위치한 GS타워 본사에서 삼성증권과 전략적 업무 협약(이하 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MOU에는 GS리테일 MD본부장 김종수 전무와 삼성증권 Retail 부문장 사재훈 부사장을 비롯한 양사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MOU의 주요 내용은 편의점 ATM(CD)을 활용한 생활밀착형 금융서비스 제공에 따른 고객 편의성 증대, 양사 온-오프라인 플랫폼 융합을 통한 금융 상품 및 서비스 공동 개발에 대한 상호 협력이다.

이번 협약으로 다음달 3일부터 삼성증권 고객은 전국 GS25 매장에서 운영하는 1만2천여대의 ATM(CD)으로 현금은 인출할 때 출금 수수료를 면제받을 수 있게 됐다.

GS리테일과 삼성증권 양사는 현금 인출 시 수수료를 면제하는 서비스에 이어 유통ㆍ금융을 융복합한 다양한 생활밀착형 상품 및 서비스를 공동으로 개발해 고객 편의를 지속 높여 갈 계획이다.

이번 삼성증권과의 MOU로 GS25에서 출금 수수료 없이 이용 가능한 금융사는 신한은행, KB국민은행, 우리은행 등 주요 은행 8곳을 포함해 총 9곳으로 늘어났다.

GS25 내 ATM(CD)을 통한 이용 실적도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최근 2년간 GS25의 ATM(CD) 이용 실적은 2018년 5170만건, 2019년 6580만건으로 집계 됐다.

GS25는 전국 권역의 매장에서 운영하는 ATM(CD)을 중심으로 다양한 금융사와의 제휴를 지속 확대해 오프라인 금융 플랫폼의 역할을 수행하는데 주력할 계획이다.

GS리테일 관계자는 “(앞으로도) 제휴 범위를 지속 확대해 GS리테일이 금융 플랫폼 리더로써 고객 편의를 증대하는 동시에 GS25를 방문하는 신규 고객을 지속 창출해 가맹점 수익 상승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