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패드·아이폰 등…애플, iOS 13 업데이트 WWDC19에서 공개할 듯
아이패드·아이폰 등…애플, iOS 13 업데이트 WWDC19에서 공개할 듯
  • 조성진 기자
  • 승인 2019.06.02 11:39
  • 수정 2019-06-02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개발자 콘퍼런스 (WWDC19) 개최 앞둬
아이패드·아이폰 등, 애플 iOS 13 업데이트 공개 예정
아이패드·아이폰 등, iOS 13 업데이트로 다크모드 등 도입
/ 애플 홈페이지 화면 캡처
아이패드. 애플이 오는 3 ∼ 7일(현지시간 기준) 개최를 앞둔 세계개발자 콘퍼런스 (WWDC19)에서 iOS 13을 공개할 것으로 전망된다. / 애플 홈페이지 화면 캡처

[한국스포츠경제=조성진 기자] 애플이 세계개발자 콘퍼런스 (WWDC19)에서 iOS 13을 공개할 것으로 전망된다.

오는 3 ∼ 7일(현지시간 기준) 개최를 앞둔 WWDC19에서 아이폰·아이패드·맥·애플워치·애플TV 등 애플의 각종 기기에 탑재된 OS의 업그레이드 내용이 공개될 예정이다.

iOS 13 업데이트에서는 흰 배경 대신 검은색 또는 짙은 회색 배경을 바탕으로 앱을 가동하는 다크 모드가 도입될 것으로 알려졌다.

다크 모드는 원래 야간에 보기 좋게 최적화된 시각 모드였지만 이 모드가 멋있다며 사용자가 선택하도록 해달라는 요구가 많았다.

헬스 앱도 업데이트되어 매일 하는 운동 활동을 더 잘 요약해 보여주고 헤드폰으로 음악을 얼마나 크게 듣는지 또는 주변 환경이 얼마나 시끄러운지 등을 알려주는 '청력 건강'도 도입된다.

사용 시간을 통제하는 '스크린 타임'에는 부모들이 자녀가 특정 시간대에 누구에게 연락할 수 있는지 설정할 수 있는 기능이 추가된다. 예컨대 저녁 시간대에는 자녀들이 부모와만 연락할 수 있도록 하는 식이다.

아이메시지에는 페이스북의 왓츠앱과 비슷하게 프로필 사진을 설정하고 이름을 보이게 할 수 있는 기능이 새로 생긴다.

맵은 집이나 회사처럼 자주 방문하는 장소를 설정하고 거기까지 가는 길을 찾기 쉽도록 개선된다. 또 자주 방문하는 장소를 묶어 그룹화하고 사진도 첨부할 수 있게 된다.

일각에서는 '친구 찾기' 기능과 '내 아이폰 찾기' 기능이 하나로 통합될 수 있다는 관측도 내놓고 있다.

올가을 진행될 iOS 업데이트에는 또 애플이 새 성장동력으로 삼기로 한 동영상 구독 서비스 'TV+(플러스)'와 애플뮤직과 관련된 내용도 담길 것으로 예상된다.

또 아이패드의 경우 멀티태스킹 기능이 강화되고 새로운 홈스크린 화면이 추가될 수 있다.

애플워치는 직접 앱스토어에 접속해 앱을 내려받을 수 있게 되고 새로운 헬스 앱과 오디오북을 들을 수 있는 북 앱도 탑재될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이런 내용 중 일부는 변경되거나 차기 OS 업그레이드로 연기될 수도 있다.

한편 세계개발자 콘퍼런스 (WWDC19)는 오는 3 ∼ 7일(현지시간 기준) 미국 새너제이 매키너리 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