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코로나19’ 감염자 5명 추가 확진… 총 10명으로
경북 ‘코로나19’ 감염자 5명 추가 확진… 총 10명으로
  • 김창권 기자
  • 승인 2020.02.20 08:33
  • 수정 2020-02-20 08:33
  • 댓글 0

19일 대구지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대구시 중구 경북대병원 응급실이 폐쇄됐다/제공=연합뉴스
19일 대구지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대구시 중구 경북대병원 응급실이 폐쇄됐다/연합뉴스

[한스경제=김창권 기자] 경북지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5명 더 추가된 것으로 알려졌다.

20일 보건당국 등에 따르면 영천 1명, 상주 1명, 경산 3명 등 모두 5명의 의심환자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앞서 19일 오후에도 청도에서 2명이 확진 판정을 받는 등 경북에서만 기존에 확진 판정을 받은 영천지역 3명을 포함해 모두 10명으로 늘었다.

청도 한 병원에 입원해 있다가 확진 판정을 받은 2명은 19일 오후 포항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