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K저축은행, 일본 한국학교 '금강학원'과 업무협약
OK저축은행, 일본 한국학교 '금강학원'과 업무협약
  • 김형일 기자
  • 승인 2019.05.17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OK배정장학재단과 금강학원의 업무협약식에서 (앞줄 왼쪽 두번째부터) 최윤 OK배정장학재단 이사장, 조영길 금강학교 이사장, 오태규 주오사카총영사관 총영사, 오용호 재일민단오사카부 단장 등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OK저축은행
OK배정장학재단과 금강학원의 업무협약식에서 (앞줄 왼쪽 두번째부터) 최윤 OK배정장학재단 이사장, 조영길 금강학교 이사장, 오태규 주오사카총영사관 총영사, 오용호 재일민단오사카부 단장 등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OK저축은행

[한스경제=김형일 기자] OK저축은행의 OK배정장학재단은 일본 오사카 소재의 학교법인 금강학원(이하 금강학교)과 지난 15일 본교 소재지에서 ‘금강학교 발전에 관한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OK배정장학재단은 ▲우수학생 유치를 위한 장학금 지원사업 ▲교원연수 강화, 특별장려금 지급, 교원평가제 도입 등을 통한 우수교사 육성 및 수업의 질 향상을 위한 사업 ▲교과과정 개편, 방과후수업의 획기적인 개선 등 학습체계의 전면적 개편을 위한 사업 ▲한국어 심화교육, 한국 홈스테이 지원 등 민족의식 함양을 위한 사업 ▲학교시설 개선 등 교육환경 개선을 위한 사업 ▲학교 재정의 자립을 위한 사업 및 기타 학교발전을 위한 사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금강학교 교육 환경 개선을 위해 협력할 계획이다.

재외국민의 자녀교육을 위한 정규학교인 ‘한국학교’는 전 세계적으로 30여개교가 있으며 현재 일본에는 건국학교, 교토국제학교 등 6개교가 있다. 이들은 대부분 열악한 교육환경으로 인해 학생들이 모국에 대해 배울 수 있는 여건이 녹록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OK배정장학재단은 이러한 재외동포 사회의 실정을 고려해 금강학교와의 이번 협약을 추진했다. 1946년 설립된 금강학교는 일본내 한국인이 설립한 최초의 민족학교로 현재 재일동포 학생들을 대상으로 소학교부터 고등학교까지의 교육 과정을 제공하고 있다.

최윤 OK배정장학재단 이사장은 “재일동포 학생들이 한국인이라는 민족 자긍심을 바탕으로 한국과 일본을 잇는 글로벌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기반을 마련하고 금강학교의 발전이 다른 민족학교와 학급에 귀감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