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그룹, 다문화 학생 400명에게 장학금 지원
우리금융그룹, 다문화 학생 400명에게 장학금 지원
  • 김형일 기자
  • 승인 2019.06.12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겸 우리다문화장학재단 이사장(가운데)이 장학생 대표 30명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금융그룹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겸 우리다문화장학재단 이사장(가운데)이 장학생 대표 30명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금융그룹

[한스경제=김형일 기자] 우리금융그룹의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은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2019년 다문화 학생 장학금 전달식’을 갖고 다문화 장학생 400에게 총 6억300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겸 우리다문화장학재단 이사장과 장학생 대표 30명 및 가족이 함께 자리했다.

이번에 선발된 장학생은 어려운 가정환경 속에서도 모범적인 학교생활을 하고 있는 학업장학 분야 370명과 특기장학 분야 30명 등 총 400명으로 부모 및 본인 출생국은 베트남, 캄보디아, 필리핀 등 총 37개국이다.

초등학교부터 대학교에 이르기까지 학년 및 장학분야에 따라 장학생들은 각각 60만원부터 500만원까지의 장학금을 받았으며 해당 장학금은 학비는 물론 교재구입 및 자기개발비 등 학업증진 용도로 사용 가능하다.

올해 특기장학생으로 선발된 30명은 육상, 축구, 펜싱, 음악, 미술, 연기 분야에 재능을 가진 다문화 학생들로 이들에겐 특별한 재능을 더욱 향상시킬 수 있도록 교육훈련은 물론 자격증 취득 및 대회 출전비용까지 사용할 수 있는 500만원의 장학금이 각각 전달된다.

또 이날 행사에는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의 1기 장학생 출신으로 2015년 우리은행에 입행한 이지문 계장의 사례가 영상으로 소개됐다. 컴퓨터공학 전공을 살려 현재 우리은행 디지털전략부에서 근무하는 이지문 계장의 이야기는 참석한 후배 장학생의 롤 모델이 됐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은 “다양한 재능을 가진 우수한 인재를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의 장학생으로 선발할 수 있어서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은 장학생의 든든한 동반자로서 다문화 학생들이 세계속의 한국을 이끌어 갈 글로벌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