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백꽃 필 무렵 촬영지, '옹산마을'은 실존?
동백꽃 필 무렵 촬영지, '옹산마을'은 실존?
  • 조성진 기자
  • 승인 2019.09.19 23:39
  • 수정 2019-09-19 23:39
  • 댓글 0

동백꽃 필 무렵 촬영지, 포항 구룡포
동백꽃 필 무렵 촬영지. / KBS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한국스포츠경제=조성진 기자] 동백꽃 필 무렵 촬영지가 네티즌들의 관심을 집중받고 있다.

KBS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의 극 중 배경인 옹산마을은 남한이 아닌 평안남도 평원군 신송리 서북쪽에 있는 마을이다.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아기자기한 집들이 어우러져 시청자들의 눈을 사로잡은 '동백꽃 필 무렵'의 촬영지는 옹산 마을이 아닌 포항 구룡포이다. 

한편 '동백꽃 필 무렵'은 총 32부작으로 동백과 용식의 달달하면서도 순수한 로맨스를 담은 드라마다. '동백꽃 필 무렵'에서 단연 돋보이는 것은 공효진과 강하늘의 연기호흡이다. 공효진의 나이는 올해 40세이며 강하늘은 올해 31세로 둘의 나이 차이는 9살이나 난다.  

그럼에도 공효진과 강하늘은 나이 차이를 알 수 없을 정도로 달달한 모습을 보여 주목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