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찬바람 솔솔 나는 환절기... 호흡기 건강에 좋은 음식6
[카드뉴스] 찬바람 솔솔 나는 환절기... 호흡기 건강에 좋은 음식6
  • 김민경 기자
  • 승인 2018.09.30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김민경 기자] 찬바람이 나기 시작하면서 일교차가 커지는 환절기에는 면역력 저하로 호흡기 질환에 걸리기 쉽다. 기침, 가래 등 가벼운 초기 감기 증상을 방치하면 만성 기관지염이나 폐렴 등으로 악화될 수 있으니 호흡기 건강에 더욱 유의해야한다. 
 환절기에 먹으면 좋은, 호흡기 건강에 도움이 되는 음식을 소개한다. 
◇ 배
기침과 감기가 잦다면?
배는 피로해소와 면역력 강화는 물론 수분이 많아 기관지 질환에 좋다. 특히 항산화 물질인 ‘루테올린’이 풍부해 기침,기관지염, 천식 등 호흡기 질환에 효과가 있다. 
◇ 늙은 호박
잘 떨어지지 않는 힘든 감기엔?
늙은 호박은 붓기를 빼주고 수분이 풍부해 수분을 조절하고 해독 작용을 한다. 항암 작용을 하는 ‘베타카로틴’이 풍부해 섭취하면 면역력이 증가되고 감기, 비염 등 염증 질환을 예방한다.
◇ 매실
열이 조금 나고 몸이 피곤하다면?

매실은 소화불량에도 좋지만 피로회복에도 좋다. 유기산을 많이 포함하고 있어 젖산을 분해시켜 피로 회복에 효과적이며 몸에 수분을 공급해 발열과 탈수 증상을 해소하는데도 도움이 된다. 

◇ 귤
감기 예방엔?
면역력이 떨어질 때는 비타민을 섭취하는 것이 좋다. 귤이나 오렌지 등 비타민C가 풍부한 음식을 먹으면 겨울철 초기 감기를 떨쳐낼 수 있다. 
◇유산균
유산균 섭취는 감기를 앓는 기간을 1~3일 줄여준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 꾸준히 유산균을 섭취하면 감기 예방에도 도움이 된다. 단, 당분이 첨가되지 않은‘플레인 요구르트’여야 효과를 볼 수 있다.
◇ 생강
몸이 차다면?
생강은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해 체온을 높인다. 기침을 멎게 하고 가래를 없애 폐 기능 저하를 예방한다. 특히, ‘진저롤’성분이 염증을 유발하는 효소를 억제해 감기, 기관지염 등의 원인이 되는 세균을 없애준다.

◇ 도라지
도라지에는 ‘플라티코딘’이라는 사포닌 성분이 들어있어 기침과 가래를 멎게 하고 호흡기 기능강화에 도움을 준다. 또한 폐 기운을 북돋우고 목감기 치료에 탁월해 환절기에 좋은 음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