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날씨] 태풍위치, '링링' 현시각 위치와 경로는?
[오늘날씨] 태풍위치, '링링' 현시각 위치와 경로는?
  • 조성진 기자
  • 승인 2019.09.07 03:25
  • 수정 2019-09-07 0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풍위치, 북위 33.2도, 동경 125.0도
태풍위치, 제주도 110km 부근 서쪽 해상에서 북상 중
태풍위치, 시속 41km로 북상 중
오늘날씨. 7일 오전 3시 기준 제13호 태풍 '링링'은 제주도 110km 부근 서쪽 해상에 시속 41km로 북상 중이다. / 구글 눌스쿨 화면 캡처

[한국스포츠경제=조성진 기자] 7일 오전 3시 기준 제13호 태풍 '링링'은 제주도 110km 부근 서쪽 해상에 시속 41km로 북상 중이다.

제13호 태풍 링링은 이후 한반도 서해상을 향해 북진해 이날 오후 6시 전라남도 목포시 서쪽 약 120km 부근 해상까지 진출할 것으로 보인다. 이 태풍의 영향으로 제주도와 전라도에 비가 내리고 있다. 특히 태풍특보가 발효된 제주도에는 시간당 30mm 이상의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지난 6일 ~ 7일 새벽 1시20분까지 제주도 주요 지점별 누적 강수량 현황은 한라산 윗세오름 260mm, 사제비 257.5mm, 어리목 213mm, 북부지역 제주(건입동) 74.5mm, 남부지역 서귀포 56.3mm, 동부지역 성산 44.3mm, 서부지역 고산 39mm 등이다. 또 같은 기간 제주도 주요 지점별 최대 순간풍속(초속)은 지귀도 36.5m, 윗세오름 36.2m, 고산 33m, 새별오름 33.2m, 마라도 30.9 등 초속 30~40m로 매우 강하게 불고 있다.

7일 오전 3시 기준 전라, 경남, 제주, 일부 충남 지역에서도 태풍 특보가 발표됐고 동해남부앞바다(경북북부앞바다, 경북남부앞바다)는 풍랑주의보가 발표된 상황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내일(8일) 새벽까지 매우 강한 바람과 비, 피해가 우려되니 각별히 유의 바란다고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