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은행, 'NH더하고나눔정기예금' 기금 활용 대파 생산농가 지원
농협은행, 'NH더하고나눔정기예금' 기금 활용 대파 생산농가 지원
  • 권혁기 기자
  • 승인 2019.03.14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은행, 농협경제지주에 4000만원 후원
14일 농협하나로마트 서대문점을 찾은 시민들이 대파를 구입하는 모습. /사진=NH농협은행 제공
14일 농협하나로마트 서대문점을 찾은 시민들이 대파를 구입하는 모습. /사진=NH농협은행 제공

[한스경제=권혁기 기자] NH농협은행이 농산물 가격 안정을 위해 후원에 나섰다.

농협은행은 14일 "농협경제지주에 4000만원을 후원, 오는 20일까지 7일 간 전국 500여 농협하나로마트에서 '겨울대파 상생마케팅'이 진행된다"고 밝혔다.

지난해 9월 출시한 'NH더하고나눔정기예금'으로 조성한 기금을 활용해 농가 구매단가에서 대파 1단당 300원, 1망(5단)당 500원을 지원한다. 최근 가격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파 생산농가를 돕는다는 계획이다.

'NH더하고나눔정기예금'은 판매액(연간 평균잔액)의 0.01%를 기금으로 조성해 가입만으로도 나눔의 가치를 실현할 수 있는 금융상품으로, 출시 5개월 만에 30조원의 판매실적을 달성했다.

농협은행은 "'NH더하고나눔정기예금'을 지속적으로 판매해 농가소득 증대와 농산물 수급 및 가격 안정에 기여할 수 있는 상생마케팅 사업에 적극 참여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