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병환 NH농협은행장, 중소기업 지원행보 스타트
손병환 NH농협은행장, 중소기업 지원행보 스타트
  • 탁지훈 기자
  • 승인 2020.03.30 14:49
  • 수정 2020-03-30 14:49
  • 댓글 0

손병환 NH농협은행 은행장(왼쪽에서 두번째)이 천안 백석공단에 위치한 지엔에스티(주)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NH농협은행 제공
손병환 NH농협은행 은행장(왼쪽에서 두번째)이 천안 백석공단에 위치한 지엔에스티(주)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NH농협은행 제공

[한스경제=탁지훈 기자] NH농협은행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동차부품 산업 금융지원을 위해 발벗고 나서기로 했다고 30일 밝혔다.

손병환 NH농협은행장은 이날 천안 백석공단에 위치한 지엔에스티(주)를 방문해 기업체를 둘러보고 애로사항 청취와 지원방안 등을 모색해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행보를 가졌다. 지엔에스티(주)는 자동차 주행환경에서 최적의 음향을 포집할 수 있는 블루투스, 마이크모듈 등 차량용 마이크 모듈 전문 제조업체이다.

손 행장은 지엔에스티의 자금조달에 관련해 "기업과 고충을 함께 나누며 우리 부품 제조기업이 위기를 버텨낼 수 있도록 충분한 유동성 지원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NH농협은행은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코로나19 비상금융지원위원회 운영, 특례보증 대출상품 출시, 신규자금의 대출기간 및 금리 우대, 이자납입 유예, 상환기일 도래 시 상환유예 등 다양한 금융지원을 지속적으로 전개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