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중기 재직 청년 대상 'IBK퍼스트원대출' 출시
기업은행, 중기 재직 청년 대상 'IBK퍼스트원대출' 출시
  • 권혁기 기자
  • 승인 2019.02.28 15:55
  • 수정 2019-02-28 15:55
  • 댓글 0

최고 1000만원까지 연 2.9% 최장 10년 고정금리
/사진=IBK기업은행 제공
/사진=IBK기업은행 제공

[한스경제=권혁기 기자] IBK기업은행이 만 34세 이하 중소기업 재직 청년에게 최장 10년간 연 2.9% 고정금리로 대출을 지원해주는 'IBK퍼스트원대출'을 출시했다.

28일 기업은행에 따르면 'IBK퍼스트원대출' 대상은 중소기업에 3개월 이상 재직 중인 연소득 3500만원 이하 청년으로, 대출 실행 시점에 기업은행을 포함한 전 금융기관에 대출이 없는 고객이다. 대출한도는 최고 1000만원이며 총 지원 규모는 500억원이다.

대출기간은 5년 또는 10년 중 선택할 수 있다. 대출을 받은 다음 달부터 거치기간 없이 원금 또는 원리금균등분할방식으로 상환해야 한다. 중도에 상환할 경우 중도상환해약금은 전액 면제된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사회에 첫 발을 내딛는 중소기업 재직 청년의 생활안정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