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유로머니 선정 4년 연속 '대한민국 최우수 은행' 수상
신한은행, 유로머니 선정 4년 연속 '대한민국 최우수 은행' 수상
  • 권혁기 기자
  • 승인 2019.07.17 14:19
  • 수정 2019-07-17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호한 수익성과 건전성, 디지털 혁신과 사업구조 다변화 부분에서 높은 평가
신한은행 홍콩지점 염문철(가운데) 지점장이 유로머니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은행 제공
신한은행 홍콩지점 염문철(가운데) 지점장이 유로머니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은행 제공

[한스경제=권혁기 기자] 신한은행이 유로머니지가 선정한 '대한민국 최우수 은행'을 수상했다.

신한은행은 16일(현지시간) 홍콩 JW메리어트 호텔에서 열린 '어워즈 포 엑설런스 아시아(Awards for Excellence Asia) 2019'에서 대한민국 최우수 은행(Korea’s Best Bank)에 선정됐다고 17일 밝혔다.

'어워즈 포 엑설런스 아시아'는 글로벌 금융전문지 유로머니지가 주최하는 행사로 매년 각 국가별로 최우수 은행을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유로머니는 2018년 대내외 어려운 여건에도 불구하고 양호한 수익성과 건전성을 실현했고 글로벌 손익비중이 높으며, 디지털 금융을 선제적으로 추진하는 등 혁신을 통해 끊임없이 새로운 사업기회를 창출하는 신한은행의 역동성을 높게 평가했다고 밝혔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국내 사업뿐만 아니라 글로벌사업에서도 탁월한 성과를 이어 나가기 위해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대한민국 대표은행으로서 혁신을 통해 아시아를 넘어 세계 일류 은행으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