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주가] 아시아나 인수전, 흥행 불발?...관련주 약세
[이슈&주가] 아시아나 인수전, 흥행 불발?...관련주 약세
  • 김호연 기자
  • 승인 2019.09.04 10:29
  • 수정 2019-09-04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아시아나항공
사진=아시아나항공

[한스경제=김호연 기자] 아시아나항공 매각 예비입찰 결과 총 5곳이 인수전에 뛰어든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관련 종목들이 4일 장 초반 약세를 보였다.

이날 오전 9시 55분 현재 금호산업우는 전날보다 7.05% 떨어진 5만1400원에 거래됐다.

같은 시간 아시아나IDT(-4.58%), 아시아나항공(-5.23%), 에어부산(-4.05%), 애경산업(-2.96%), HDC(-1.99%), HDC현대산업개발(-1.38%) 등도 동반 하락했다.

금호산업은 매각 주체다. 에어부산·아시아나IDT는 아시아나항공의 자회사로 매각 대상이다.

앞서 아시아나항공 매각 예비입찰이 지난 3일 마감했다. 예비입찰 결과 애경그룹, 미래에셋대우·HDC현대산업개발 컨소시엄, 사모펀드 KCGI 등 3곳과 이름이 공개되지 않은 사모펀드 2곳이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HDC현대산업개발의 인수전 참여에 대해 증권가는 부정적인 평가를 내고 있다.

김선미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그동안 HDC현대산업개발이 추진해온 사업 다각화 방향성과는 부합하지 않아 아쉬운 결정”이라고 평가했다.

장문준 KB증권 연구원은 “HDC현대산업개발이 아시아나항공 인수전에 참여해 불확실성이 커졌다”며 이 회사 목표주가를 종전 5만1000원에서 4만6500원으로 내렸다.

채상욱 하나금융투자 연구원도 “HDC현대산업개발의 주가가 당분간 중립 이하 흐름을 보일 것”이라며 단기적 부진을 전망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