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국산 클라우드 OS 연합체 결성
KT, 국산 클라우드 OS 연합체 결성
  • 마재완 기자
  • 승인 2020.07.31 13:58
  • 수정 2020-07-31 13:58
  • 댓글 0

공공분야 비대면 지원할 DaaS 플랫폼 개발 협력
 (왼쪽부터) 김형채 인베슘 대표이사, 최용호 틸론 대표이사, 윤동식 KT 클라우드/DX사업단 전무, 한상욱 티맥스에이앤씨 대표이사, 김대기 한글과컴퓨터 사업부문 전무가 기념촬영 하고있다. /KT 제공

[한스경제=마재완 기자] KT가 클라우드 OS 생태계 조성에 나선다.

KT는 ▲티맥스에이앤씨 ▲한글과컴퓨터 ▲틸론 ▲인베슘 등과 손잡고 공공기관 대상 DaaS(서비스형 데스크톱)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은 종로구 KT 사옥에서 열렸다. 윤동식 KT Cloud/DX사업단 전무를 비롯해 ▲한상욱 티맥스에이앤씨 대표이사 ▲김대기 한글과컴퓨터 사업부문장 ▲최용호 틸론 대표이사, 김형채 인베슘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이번 MOU 체결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빠르게 변화하는 근무형태에 대응하기 위해 진행됐다. 

참여 기업들은 MOU를 바탕으로 공공분야 대상 DaaS 솔루션 개발 및 사업화를 위해 협력해나간다. 하반기 협력 서비스를 출시하고 공공망 분리 서비스 도입 사업도 적극적으로 공조한다.

KT는 클라우드 서비스 역량을 토대로 독자적인 DaaS서비스를 설계한다. 이어 각 국내 사업자들의 개발, 호환성 검증을 위한 기술을 지원한다. 

하반기 출시하는 DaaS서비스는 KT 클라우드 데이터센터에 위치한다. 따라서 유지보수와 장애 문의까지 KT 전문인력이 전담한다. 공공기관은 신청 즉시 이용 가능하고, 사용한 만큼만 비용을 부담해 저렴한 가격으로 높은 품질의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윤동식 KT Cloud/DX사업단 전무는 "KT의 국내 최초 DaaS 서비스 사업자 역량과 우수한 파트너사들의 역량을 합쳐 공공 DaaS 시장을 선도하겠다"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발맞춰 공공분야를 중심으로 다양한 산업 분야와 국민의 삶을 향상시킬 수 있는 디지털 혁신 사업을 지속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Tag
#KT #K #T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